in

‘구강 건강이 전신 건강’ 입 속 세균 검사법 등장

GC 그린크로스 그놈은 치주염과 충치 관련 구강 미생물 검사 서비스인 ‘그린바이오 페리오&덴티’를 24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녹색바이오페리오&덴티’는 지난해 도입된 장내 미생물 검사인 ‘녹색바이오굿’에 이은 새로운 구강 미생물 검사로 치주염 관련 세균(10종)과 충치 관련 세균(7종)을 정확히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검사자의 치아와 치주의 구강세균을 직접 채취하여 정확도를 높이고 개별 구강세균의 균형을 점검하는 등 구강건강관리 지침을 제공한다.

엑스레이나 사진 등 기존 치과검사는 질병의 정도만을 확인할 뿐, ‘그린바이오 페리오&덴티’는 구강 내에 사는 유익하고 유해한 박테리아의 종류와 양을 확인할 수 있다. 필요할 경우 ‘녹색바이오 페리오'(페리오돈염)나 ‘녹색바이오 덴티'(중력)만 선별적으로 검사해 취약 세균종을 개별적으로 식별하는 것도 가능하다.

GC 그린크로스 유전체학에서는 ‘그린바이오 페리오&덴티’가 치과진료와 치료, 생활습관교정, 보충선택, 식생활변화 등에 폭넓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치주염 환자의 경우 ‘지엠비오 페리오&덴티’ 검사를 통해 치주염 관련 세균을 양적으로, 질적으로 식별하는 등 치주 치료와 검사를 연계해 자신의 입을 적절하게 관리할 수 있다.

GC그린크로스의 송주선 전문의는 구강병의 주원인과 근본 원인은 구강세균에서 비롯된다고 말했다. “그린 바이오메 페리오 & 덴티는 전형적인 구강성 치주염과 충치 관련 박테리아를 확인하고 체계적인 구강건강관리계획을 수립했다. “병을 예방하고 싶소.”

Written by adminmh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인도 최초의 민간 공통기준 연구소가 된 뭄바이 인터텍 아큐멘 보안시설

전효성, 건강식품 광고 모델 발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