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넷마블, 블록체인 기업 포르테와 협업…”게임 결제시스템 개발”

넷마블은 세계적인 블록체인 회사와 협력하여 게임 결제 시스템을 개발한다.

 

25일 업계 소식통에 따르면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게임플랫폼 개발업체인 포르테는 넷마블, 엔웨이, 데카 등 대형 게임 개발업체와 제휴했다고 밝혔다.

 

포르테는 지난해 2월 갑암, 선지 e스포츠, 가라지게임즈, 유니티, 린덴랩 등에서 설립한 회사로 블록체인을 활용한 게임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포테는 게임 개발자들이 새로운 게임과 기존 게임 내에서 P2P 경제를 실현할 수 있는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에 주력해 왔다.

 

특히 게임 개발자들은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게임 내에서 플레이어가 사용할 수 있는 가상 동전을 만들어 실제 사용할 수 있는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게임 개발자는 완전히 새로운 형태의 수익모델을 확보할 수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넷마블은 포르테와의 협업을 통해 블록체인을 통해 새로운 거래체제를 적용하는 게임도 만들 것으로 보인다.

 

“우리는 게임 산업에서 발견되는 많은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개방적이고 공평하고 지속 가능한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라고 포테의 한 관계자는 말했다.

 

한편 포르테의 수장은 케빈 추(Kevin Chou)에 의해 키워져 매출액 4억 달러(4496억원), 직원 1000명 이상의 회사로 넷마블에 매각됐다. 케빈 추는 또한 Gen.G e스포츠을 설립했다.

세계적인 프로팀 7개를 거느린 글로벌 에스포트 기업.

Written by adminmh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MMORPG ‘월드 오브 제노니아’ 게임빌-컴투스 글로벌 협공

엔씨 “국내는 좁다”…’리니지2M’ ‘음악게임’ 해외 공략